갱년기생리불순 미리 대비하자



봄이 시작되고 여름, 가을을 거쳐 겨울에 들어서곤 합니다. 사람도 청소년기인 봄을 지나 중년인 가을로 접어들며 인생을 되돌아보면서 지난날을 상기하고는 합니다. 젊을 때와 마음은 같지만 예전과 다른 몸은 세월의 야속함을 다시 상기 시켜주는데요. 오늘은 여성의 인생이 가을인 갱년기생리불순에 대해 살펴보고자 합니다. 



갱년기생리불순이란 불규칙한 생리를 뜻하는데 난소기능이 쇠퇴함에 따라 월경주기가 들쑥날쑥 한 것을 말합니다. 갱년기생리불순이 발생함에 따라 다른 노화현상도 동반을 하며 보통 45세에서 55세 사이에 해당증상이 나타납니다.

갱년기에는 생리불순을 제하고도 안면홍조 그리고 현기증 등 혈관운동장애를 비롯한 우울증 등 정신장애를 유발하기도 하는데요. 이는 갱년기생리불순으로 인해 호르몬의 분비가 감소함에 따라 겪게 되는 증상으로 이을 유하게 넘기는 것이 좋습니다.



사람에 따라 갱년기를 무난하게 넘기는 경우도 있지만 한국의 수 많은 여성들이 갱년기생리불순을 비롯한 다른 증상들을 겪게 됩니다. 앞서 말한 정신적인 증상도 동반하여 나타나기 때문에 혼자서 이를 해결하기 보다는 가족의 전폭적인 지원이 필요하면 해당 증상을 완화하고 진정시켜 줄 수 있는 한의원에 내원하여 명확한 상담을 진행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갱년기생리불순을 겪고 있다면 꾸준한 상담을 필요로 하게 되며 주기적으로 한의원에 내원하여 건강을 체크해보는 것이 좋습니다. 갱년기생리불순을 완화하기 위해서 본디올분당한의원에서는 한방요법으로 환자에 체질에 맞게 처방을 하여 환자가 무사히 넘길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있는데요.



본디올분당한의원에서 시행하는 갱년기생리불순에 대한 한방요법은 약침으로 혈액순환을 원활히 하고 갱년기로 발생하는 몸의 독소를 몸 밖으로 배출하도록 하고 있습니다. 또한 환자 체질에 맞는 보약을 처방하여 몸의 기를 붓 돋아 주고 성호르몬을 생성하도록 도와 몸을 보호해 주고 있는데요.



갱년기생리불순이 오기 전 이를 대비하는 것도 이를 무사히 넘길 수 있는 방법입니다. 갱년기생리불순으로 오늘 하루도 힘든 나날을 보내고 있다면 본디올분당한의원에 내원하여 명확한 처방과 진료를 바탕으로 젊을 때의 건강한 몸으로 돌아가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본디올분당한의원 본디올한의원